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크리샤 츄, 난데없는 성형 의혹에 발끈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0.01.15 21:21
  • 댓글 0
크리샤 츄 (사진=SNS 캡처)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가수 크리샤 츄의 난데 없는 성형설에 소속사 측이 즉각 반박에 나섰다.

크리샤 츄 소속사 얼반웍스이엔티 측은 15일 오후 복수 매체를 통해 "(크리샤 츄가) 지난해 12월부터 스트레스성 림프부종에 걸렸다. 오늘(15일) 제작발표회에 나가기 힘든 상황이었는데 작품을 위해 참석했다"며 "앨범 준비와 중국 활동 준비를 하면서 스트레스를 받고 예민해졌던 것 같다"고 밝혔다.

특히 "성형이나 시술을 받은 것은 절대 아니다"하면서 "최근에도 림프부종 관련 치료를 받고 약을 먹고 있다. 건강을 회복하는대로 활동 준비를 재개할 것"이라고 전했다.

크리샤 츄 (사진=SNS 캡처)

이날 크리샤 츄는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진행된 웹드라마 '귀신과 산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다만 얼굴에 부기있는 모습으로 등장해 성형, 시술 의혹을 받았다.

한편, 크리샤 츄는 지난 2017년 방송된 SBS 'K팝스타6' 출연자로, 현재 솔로 가수 겸 연기자로 활동 중이다. 

크리샤 츄 (사진='귀신과 산다' 메인 포스터)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