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오광덕 도의원, "학교 운동부 부진으로 전국체육대회 18연승 실패"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9.11.18 22:19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오광덕 의원(더민주, 광명3)은 18일 경기도가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 영원한 맞수 서울시에 밀려 종합우승 18연패 달성에 실패한 것은 개최지에 주어지는 시드배정, 기록종목 획득점수 20% 가산, 개최지 쿼터제 등 여러 요인이 있지만 학생부, 특히 고등부의 운동여건 악화로 부진을 면치 못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오광덕 경기도의원

그동안 경기도는 전국체육대회에서 고등부의 활약으로 지난해까지 17년에 걸쳐 연속 종합우승을 거머쥘 수 있었지만 지금은 학교 운동부가 악화 일로에 있어 "경기도가 체육웅도"라는 말이 무색하다는 지적이다.

합숙훈련 금지, 최저학력제 도입, 전문 지도자 주52시간 근무제 도입 등은 경기도만의 문제가 아니고 전국적으로 동일하지만 경기도는 특히 그 잣대를 엄격히 적용함에 따라 도내 중․고 우수가 타 시․도 전학이 많아 시급히 대응책 마련을 주문한 것이다. 

또한 이번 전국체전이 끝난 후 바로 101회 TF팀을 추진하며 대책 마련에 착수했지만 체육인들은 막연한 대책이 아닌 우수선수 인센티브 지원을 통한 도내 우수선수 유출 방지와 부진 종목들에 대한 지원책 등 구체적인 방안이 마련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