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김영준 도의원 “노후차 관리, 친환경차 보급으로 미세먼지 줄여야"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9.11.18 22:07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소속 김영준(더불어민주당, 광명1) 의원은 18일 경기도 환경국 행정사무감사에서 미세먼지 저감 대책으로 실질적인 노후경유차 관리와 친환경차의 보급 확대를 위한 노력을 요구했다.

김영준 경기도의원

그는 "버스차고지나 물류센터 등 경유차 밀집지역에서 수시 매연단속이나 오르막 도로 등에서 감시카메라를 이용한 매연단속도 필요하지만, 전기차·수소차 같은 ‘친환경 자동차’ 보급 활성화를 위한 인센티브 지속 추진, 어린이집 통학차량 LPG 전환시 지원, 노후 경유차의 단계별 저공해화(저감장치부착, LPG엔진개조, 조기폐차) 추진 지원이 중장기적으로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한 내집앞 또는 아파트별 단지 내 충전소 설치, 고속도로·지방도로 휴게소마다 충전소 설치 등 우리 주변에서 피부에 와닿는 실질적 대책 추진을 촉구했다.

이어 김 의원은 "국가 차원에서 노후 경유차 조기폐차를 지원하면서 경유차의 신차 생산을 장려하는 듯한 ‘배반적 기현상’을 방치하는 정책을 펴서는 안 된다"며 "경기도 환경국이 환경부와 국토교통부에 건의안을 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