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뭉쳐야 찬다' 녹슬지 않는???
  • 이근철 기자
  • 승인 2019.11.11 07:52
  • 댓글 0
▲ JTBC

[광명지역신문=이근철 기자] JTBC ‘뭉쳐야 찬다’에는 ‘신이 내린 슈터’이자 전설 중의 전설 이충희가 용병으로 등장한다.

‘뭉쳐야 찬다’에서 멤버들을 모두를 놀라게 한 용병이 등장했다.

신이 내린 슈터 이충희는 녹슬지 않는 솜씨로 돌아왔다.

이충희는 숨길 수 없는 감독 본능으로 멤버들에게 지시를 내려 큰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허재는 직접 이충희를 소개하며 “내가 같이 뛰었던 선수 중에 가장 슛을 잘 쐈던 사람”이라고 선배의 약력을 늘어놓았다.

멤버들은 “두 농구 전설의 대결을 보고싶다”며 소리쳤다.

이근철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근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