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아이들이 2개 국어를 구사하는 것을 알고는 고개를... 아이를위한나라는있다
  • 김원조 기자
  • 승인 2019.11.11 04:51
  • 댓글 0
▲ KBS

[광명지역신문=김원조 기자] 9일 방송되는 KBS2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이하 ‘아이나라’)에서는 김지선, 김가연, 김미려, 정주리가 각자 자신의 결혼 스토리를 공개한다.

아이들이 2개 국어를 구사하는 것을 알고는 고개를 끄덕이며 수긍한다.

더군다나 제시는 미국에서 3년 동안이나 베이비시터를 했던 돌봄 경력자로 알려져 기대를 모았다.

평소 무대 위에서 화려한 카리스마 뿜어내는 제시에게서 아이들을 다정다감하게 돌보는 모습을 언뜻 상상하기 어려웠던 것.

김가연은 3년 연애 끝에 혼인신고를 했지만 결혼식은 8년 만에 했다고 해, 혼인신고 후 5년만에 결혼식을 하게 된 사연이 무엇일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원조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원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