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부정맥 어지러움,혈전증등의심이된다면...’ 심방세동으로 와파린을 사용하는 환자들은 녹즙
  • 온라인뉴스팀 기자
  • 승인 2019.11.11 00:41
  • 댓글 0
▲ 부정맥

[광명지역신문=온라인뉴스팀] 부정맥의 증상들은 사람마다 또 환자가 가지고 있는 구조적 이상에 따라 차이가 많다. 어떤 사람은 증상이 없을 수도 있고 심한 경우는 처음 나타나는 증상이 급사로 나타날 수도 있다. 원인으로는 심장의 전기전달체계 자체에 기능부전이 발생되거나 이 체계를 벗어나 있는 곳에서 비정상적으로 전기가 발생되고 다른 길로 전기가 전달되면 부정맥이 발생한다. 또 정상적인 전기전달체계에 영향을 미치는 심장의 변화나 환경의 변화로 부정맥을 유발할 수 있다.

부정맥의 상들로 인해 병원 방문하면 의사는 환자의 병력과 증상의 양상을 청취하고 흉부청진이나 혈압측정 등 신체검진 결과를 종합적으로 판단하여 부정맥의 가능성을 검토를 하게된다. 한편, 부정맥은 종류에 따라 항상 부정맥 상태가 유지되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의 경우 짧은 시간 동안 나타났다가 저절로 소실되는 경우가 더 많으므로 진료실에서 부정맥을 확인하지 못할 수도 있다.

예방에는 특별히 효능이 좋은 음식은 없다. 오메가-3 지방산이 심혈관계질환, 돌연심장사, 부정맥의 예방 및 치료에 도움이 된다는 보고가 있을뿐이다. 그러나 심방세동으로 와파린을 사용하는 환자들은 녹즙, 약초나 채소 등에 의해 와파린의 약효가 감소하거나 반대로 출혈이 생길 수 있으므로 음식에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발생하였을 때 나타날 수 있는 대표적인 증상들은, 두근거림, 맥이 빠짐, 어지러움, 실신, 피로감, 가슴통증, 흉부 불쾌감, 호흡곤란, 급사등이 있으므로 이러한 증상이 의심된다면 부정맥을 의심해 볼 필요가 있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