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화성시, 국제안전도시 2024년 공인 목표...안전기본권 헌장 선포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9.10.30 23:58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화성시는 30일 화성시민안전교육센터에서 ‘화성시민 안전기본권 헌장 선포식’을 개최했다.

화성시민안전교육센터 공식 개관에 맞춰 진행된 이날 선포식은 서철모 화성시장을 비롯해 이창현 화성시의회 부의장, 김병록 화성동탄경찰서장, 장재구 화성소방서장, 이치훈 LH동탄사업본부장, 송현규 지역난방공사 동탄지사장과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에 선포된 ‘화성시민 안전기본권 헌장’은 화성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안전이 최우선인 도시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재난재해, 생활, 환전안전에서 먹거리 안전에 이르기까지 화성시의 여건과 특성을 반영한 안전관리 내용을 담고 있다. 시는 안전기본권 헌장을 모든 시정의 기본 지침으로 삼는다는 방침이다.

또한 시는 오는 2024년 ‘국제안전도시’ 공인 선포를 목표로 내년도부터 안전기본권 헌장 실행을 위한 연구용역 및 추진 기반 조성을 추진한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 크고 작은 사고와 재난재해뿐만 아니라 먹거리, 환경 등 일상의 모든 영역에서 안전은 빈틈이 없어야 한다”고 강조하며, “시민 여러분도 안전한 도시를 만드는 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화성시민안전교육센터는 민방위교육장과 화재․지진․선박․생활안전 등 각종 안전체험시설(승강기 VR, 일상생활 AR)을 갖추고 있어 시민의 안전인식 제고와 안전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