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수요일은 음악프로˝ 미니홈피를 즐겼던 세대들일 열광했던 당대의…?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10.12 06:11
  • 댓글 0
▲ tvN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주 첫 방송된 ‘수요일은 음악프로’에서는 ‘추억의 홈피 BGM’을 주제로 차트쇼를 꾸몄다.

미니홈피를 즐겼던 세대들일 열광했던 당대의 명 BGM들이 시청자에게 공감을 선사, 방송에 나온 노래들이 방송 이후 급상승 차트에 오르는 등 ‘놀다보면 플레이 리스트가 남는 방송’이라는 프로그램 콘셉트를 제대로 보여줬다.

이날 여행은 전현무가 그 시작을 알린다.

“음악감상의 새 지평 열겠다”는 포부를 선보인 전현무는 서울을 주제로 한 노래는 물론 LP를 들을 수 있는 청음실에도 방문하는 등 완벽한 가이드 역할을 해냈다는 후문. 가사를 하나하나 곱씹으며 음악을 제대로 느끼는 멤버들의 모습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9일 방송에서는 포맷이 바뀌어 ‘서울 노래 투어’를 떠나는 전현무, 김준호, 존박, 김재환의 모습이 그려졌다.

직접 가이드가 돼 자신이 준비한 여행을 선보이고, 1등에게는 엄청난 선물이 주어진다.

서울의 곳곳을 걸으며 서울을 주제로 한 노 래들을 들어볼 전망이다.

회와는 달리 모든 세대를 어우를 수 있는 명곡들이 또 한번 시청자들의 취향을 저격할 것으로 보인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