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남양주시 케어안심주택 순항...통합돌봄 네트워크 구축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9.10.08 11:38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지난 5월 보건복지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지자체로 선정된 남양주시가 북부희망케어센터와 함께 6월부터 운영해오고 있는 ‘케어안심주택’이 운영 4개월 차에 접어들었다.

북부 케어안심주택 전경

케어안심주택은 지역사회 통합돌봄 주거지원사업 중 하나로, 치료목적이 아니라 돌아갈 집이 없고 돌봐줄 사람이 없어 요양병원 등에서 장기입원하고 있는 사회적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하며, 지역사회와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주요 4대영역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주요 4대영역은 ▲주거안정(케어안심주택 임대보증금 지원, 맞춤형 집수리 등) ▲생활·돌봄(IoT 스마트 돌봄시스템, 비상벨, 밑반찬 지원, 가사지원 등) ▲보건·의료(방문간호, 치매검사, 건강검진, 복약지도) ▲문화·여가(건강증진프로그램, 공동텃밭, 외식서비스, 문화체험)로 구성되어 있으며, 북부희망케어센터와 지역사회 병․의원을 비롯한 기관 및 봉사단체들이 돌봄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북부 케어안심주택은 LH공사와의 협력을 통해 매입임대주택 1개 동을 임차하였고 지난 6월 24일 첫 입주 후 현재 총 10명이 생활하고 있고 입주자들은 위 서비스들을 통해 케어안심주택에서의 생활을 마치고 지역사회에서도 독립적으로 생활할 수 있는 능력을 향상시켜가고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