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강신성 위원장, 빛가온초 안전통학로 확보 현장회의 열어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9.09.19 23:46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강신성 더불어민주당 광명을 지역위원장이 19일 빛가온초등학교 후문의 통학로 진출입로 안전대책 강구를 위한 현장회의를 가졌다. 

강신성 더불어민주당 광명을 지역위원장(사진 왼쪽)이 19일 빛가온초등학교 안전통학로 확보를 위한 현장회의를 열었다.

이날 현장회의에는 유근식 도의원, 안성환, 제창록, 현충열, 김연우 시의원과 광명시청, 광명경찰서, 광명교육지원청 관계자, 빛가온초등학교 교감, 학부모들이 참석해 해결책을 논의했다.

KTX광명역세권에 소재한 빛가온초등학교는 매년 학생 수가 증가하고 있고, 내년이면 중학교도 개교할 예정이어서 통학로 혼잡을 해결할 대책이 시급한 실정이다. 빛가온 초등학교 학부모들은 “학교 후문 진입로에 정차된 차량과 아이들이 뒤엉키면서 혼잡하고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며 대책을 촉구하고 있다.

현장회의에 참석한 진용만 광명시 도로과장은 진입로 회차 구간에 차량 정차구간을 확보해 혼잡하지 않게 설계하겠다고 설명했고, 광명경찰서 시설팀은 오리로에서 진입하는 신호등과 횡단보도 설치 문제가 교통안전심의를 통과해 빠르면 올해 중에 설치할 수 있다고 답변했다.

한편 강신성 위원장은 “빛가온초등학교 통학로 진출입 문제로 수차례 현장회의를 통해 문제점을 지적해왔다"며 "광명시, 경찰서, 교육지원청 등 관계기관이 힘을 모아 해결책을 찾게 돼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강 위원장은 “아이들과 학부모들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한 통학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달라”고 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