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트루 시크릿' 대중들 궁금증 증폭... 다음 달 스크린에 걸린다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09.14 13:20
  • 댓글 0
포토 : '트루 시크릿' 스틸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영화 마니아들 사이에서 '트루 시크릿'이 주목을 받고 있다.

최근 선을 보인 ‘트루 시크릿’ 팜플렛에서 편안한 복장으로 누운 채 노트북 화면을 응시하는 그녀의 모습을 포착해 나른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여전히 아름다운 모습으로 묘한 미소를 띤 줄리엣 비노쉬의 모습은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갖게 한다. 여기에 “스물넷의 사랑을 꿈꾸다”라는 문구는 20대 시절과 같은 사랑을 꿈꾸는 그녀의 마음을 함축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이 '트루 시크릿'을 통해 국내팬들에게도 잘 알려진 줄리엣 비노쉬의 모습을 또 다시 만날 수 있다.

‘트루 시크릿’은 다음 달 스크린을 통해 관객들을 조우할 예정이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