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첫삽 뜬 '신안산선' 2024년 개통...안산~광명~여의도 25분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9.09.10 00:02
  • 댓글 1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경기 서남부권과 서울 도심, KTX광명역 등을 연결하는 ‘신안산선 복선전철 건설사업’이 2024년 준공을 목표로 9일 착공했다.

신안산선 복선전철 건설사업 착공식이 9일 안산시청에서 열렸다.

‘신안산선 복선전철 사업’은 안산 한양대역에서 광명역을 거쳐 서울 여의도 역에 이르는 30여km 전 구간과 장래역에서 원시, 시흥시청, 광명역으로 이어지는 13여km 일부구간을 포함, 총 44.7km 구간을 잇는 전철로를 건설하는 공사다.

총 사업비 3조 3,465억원(민자 50%, 국고 35%, 지방비 15%)이 투입되는 사업으로 정거장 15개소와 차량기지(송산) 1개소도 신설된다. 특히 지하 40m 이하 땅속 공간을 활용해 조성돼 지하매설물이나 지상토지 등의 영향을 받지 않고 최대 시속 110km/h로 운행할 수 있다.

신안산선이 개통되면, 안산에서 서울 여의도까지 지하철(4호선)으로 1시간 넘게 걸리던 이동시간이 25분으로 크게 단축되고, 시흥에서 여의도까지 이동시간도 1시간 9분에서 36분으로 줄어들게 된다.

신안산선 노선도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민자사업 2019-09-10 11:32:37

    국책사업이아닌 민자사업은 대통령 할비 오드라도 세월아 네월아 언제 될련지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