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부천시, 고령운전자 면허 자진반납하면 10만원 지원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19.08.30 10:11
  • 댓글 0

[광명지역신문] 부천시는 만 65세 이상 고령운전자가 운전면허증을 자진 반납하면 부천페이로 10만 원을 지급하는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 반납자 지원 사업’을 9월 2일부터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지원 신청일 기준으로 부천시에 주소를 둔 만 65세 이상의 운전자 중 경기도 조례 공포일(3월 13일)이후 운전면허를 자진 반납한 운전자이며 2018년 기준 부천시의 만 65세 이상 운전면허 소지자는 약 36,800명이다.

반납 대상자가 부천시 관내 3개 경찰서(원미, 소사, 오정)에 방문하여 운전면허를 자진 반납하고 지원 신청서를 제출하면 시에서 교통비 10만 원이 담긴 부천페이와 자진반납자 확인카드를 등기로 배송한다.

한편, 부천시의 고령운전자 가해 교통사고는 2016년 237건에서 2018년 307건으로 연평균 약 14% 증가하는 추세이며, 전국적으로도 지속 증가하고 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