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수원시, 커피전문점 등 일회용품 단속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9.08.16 11:45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수원시가 30일까지 팔달구 인계동 일원 커피전문점, 패스트푸드점 등 742개 업소를 대상으로 일회용품 사용 여부를 확인하고, 지도·점검에 나선다.

점검 대상은 일회용품 사용 빈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되는 커피전문점, 패스트푸드점, 제과점, 도·소매업점 등이다. 유동 인구가 많은 수원시청·나혜석 거리 주변 업체를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수원시 청소자원과 직원으로 구성된 점검반이 일회용품(플라스틱 컵, 비닐봉지 등) 사용 여부 등을 지도·점검한다. 주요 점검항목은 ▲매장 내 일회용컵(플라스틱 컵) 사용 여부 ▲비닐봉지·쇼핑백 사용 여부(매장 면적 165㎡ 이상) ▲비닐봉지·쇼핑백 무상제공 여부(매장 면적 165㎡ 미만) 등이다.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하도록 조치하고, 매장 면적에 따라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