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광명시민단체, 구로차량기지 절대반대...국토부 손 떼라!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9.08.08 19:25
  • 댓글 1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광명시민단체협의회(이하 ‘시민협’)가 8일 국회 정론관에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기자회견을 가졌다.

광명시민단체들이 8일 국회 정론관에서 구로차량기지 광명 이전 반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시민협은 “구로구 민원 때문에 검토된 구로차량기지 이전사업은 원천적으로 무효”라며 “구로구의 민원으로 시작된 사업이라면 당연히 광명시에서도 같은 민원이 제기되었기에 이 사업은 추진될 수 없다. 광명시 민원은 구로차량기지 이전 절대 불가”라고 밝혔다.

이어 시민협은 “구로차량기지 이전은 민원이지 국책사업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광역 철도망 인 제2경인선 사업에 임의로 포함시킨 것은 국가기관의 월권행위”라며 “구로차량기지 계획이 아직 확정되지도 않았는데 광명 노온사동 이전을 기정사실화해 진행되는 제2경인선 예비타당성 조사는 허구이며, 기재부의 예타 결정은 원천 무효”라고 주장했다.

시민협은 또한 “제2경인선으로 막대한 이득을 보려는 인천시와 혐오시설인 차량기지를 이전하고 스마트시티를 만들어 부를 창출하려는 구로구에 국가기관과 정치인이 야합하는 행위는 범죄행위와 다를 바 없다”며 “광명시민들은 국토부, 인천시, 구로구, 몰염치한 구로차량기지 이전을 획책하는 정치인들에게 경고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시민협은 ▲국토부는 법적근거 없이 광명시에 차량기지 이전을 획책하는 모든 사업에서 손을 뗄 것 ▲구로구는 현재 위치에 차량기지를 지하화하고 그 위에 스마트시티를 건설할 것 ▲확정되지 않은 구로차량기지 이전사업을 제2경인선 사업 내용에 포함시킨 인천시는 광명시민에게 사죄하고 사업을 철회하거나 구로차량기지를 가져갈 것 ▲불법적인 일에 가담한 정치인과 관료들은 광명시민에게 공개사과 할 것 등을 요구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공부하라 2019-08-09 08:26:40

    공부하라 광명시민단체

    시행자 가 누구냐? 국토부이지 ..따라서 구로구청 민원을
    해결위한 가면 을 썼는지 아닌지는 법정에서 따지고

    일단은 국비(국가재산)로 사업시행 하는 시행자가 극토부이니
    국책사업으로 현슴믹 100개라도 반대 하드라도 불가능

    오로지 .
    국책사업을 저지라는 방법은 주민투표 뿐이다

    주민투표법
    8조 .
    9조
    24조 읽어보고 떠들어라 .. 광명시민단체야

    .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