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막 찍어도 화보’ 이정재 신민아의 환한 미소가 절로...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07.14 15:01
  • 댓글 0
▲ 사진=JTBC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처음으로 ‘보좌관’ 캐릭터로 안방극장에 돌아온 이정재는 자신의 꿈과 야망을 위해 무엇이든 가능하게 만드는 슈퍼능력자 장태준 역으로 분해 시청자들을 단 한 순간도 눈 뗄 수 없게 만들고 있는 것.

공개된 사진 속 장태준 역의 이정재와 강선영 역의 신민아는 함께 대본을 보고 눈만 마주쳤을 뿐인데 화보 같은 이미지를 만들어냈다.

이정재, 신민아의 환한 미소가 절로 입꼬리를 상승시킨다.

치열하게만 살고 있는 줄만 알았지만, 실제로 카메라 뒤에선 함께 웃고 편안하게 대화를 나누며 연기의 합을 맞춰나갔다.

뜨거운 열정과 의리로 장태준의 곁을 지키고 있는 윤혜원 역의 이엘리야의 꼼꼼함은 현장에서도 빛을 발했고, 어리바리하지만 소신 있는 인턴 한도경 역의 김동준은 비타민 같은 미소를 발산한다.

부드럽고 인자해 보이는 국회의원 이성민 역의 정진영과 송희섭 역의 김갑수, 해맑은 표정을 한 오원식 역의 정웅인, 수줍은 미소가 돋보이는 고석만역의 임원희까지. 드라마 캐릭터는 상상할 수 없는 반전의 얼굴을 하였다.

방송을 지켜보는 시청자들은 “드라마 보면서 더 이정재 팬이 되었다”, “정말 개연성이 곧 이정재다”, “이정재 인생 캐릭터 하나 더 추가되었다”, “마지막 이정재 나레이션을 보면서 매번 소름 돋는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