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방송/연예
‘아빠본색’ 본격적인 유튜브 촬영이 시작되고 안지환의...
  • 이서진. 기자
  • 승인 2019.07.14 11:06
  • 댓글 0
▲ 사진=채널A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아빠본색’을 다시 찾은 부부는 여전한 ‘톰과 제리’ 케미를 선보인다.

MC 김구라가 “요즘도 (안지환씨) 가끔 울고 그러세요?”라고 묻자, 정미연은 “갱년기가 왔다. 남편이 치고 들어와서 제가 갱년기를 겪을 새가 없다”라고 재치 있게 답한다.

본격적인 유튜브 촬영이 시작되고 안지환의 아내 정미연은 남다른 방송 욕심을 나타낸다.

“나는 찍지 마”라며 출연을 거부했던 그녀가 막상 촬영이 시작되자 계속해서 카메라에 모습을 드러낸 것.

스튜디오에서 자신의 모습을 VCR로 보던 정미연은 “보다 보면 자꾸 손이 가요. 음식 재료도 제가 다 준비해줬어요”라며 잦은 등장 이유에 대해 해명한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