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한국형 지방교육자치, 시흥에서 시작한다!
  • 김인숙 기자
  • 승인 2019.07.09 13:16
  • 댓글 0

[광명지역신문=김인숙 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8일 시흥ABC행복학습타운에서 한국형 지방교육자치를 위한 4번째 시흥혁신교육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지방교육자치, 미래교육을 위한 실천과제’를 주제로 쟁점 토론회를 열었다.

미래사회에 대한 불안과 두려움이 점점 커지는 시대 분위기에서 시흥시는 일반자치와 교육자치의 협력을 통해 미래교육을 책임지는 시스템을 마련하고, ‘시민이 함께 성장하는 미래교육 1번지, 시흥시’를 만들기 위해 작년 11월 ‘민관학 공동기획단’을 조직해 지난 240여 일 간 해법을 찾아왔다.

‘민관학 공동기획단’은 시흥시가 9년차 추진한 혁신교육지구의 성공적인 실행 경험을 심화했다. 평생교육과 학교교육의 이원적인 교육지원 체계를 일반행정과 교육행정의 책임과 권한 정립을 통해 체계적인 지역학습생태계 조성이 가능하도록 지역의 교육 자원을 한 곳으로 모아 지원할 수 있는 플랫폼 모델을 개발했다. 이 모델은 그 동안 시민을 교육 소비자로 규정하고 다양한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던 관 주도형 플랫폼에서 시민이 교육의 주체로 ‘스스로 교육 내용을 만들고, 실행하는 것’을 지원하는 플랫폼으로 교육시스템 패러다임을 전면적으로 바꾸는 것이 핵심이다. 

4차 포럼에서는 국가교육회의 김진경 의장이 참석했다. 김 의장은 “미래교육에 대한 시흥시의 활동이 우리나라 교육 역사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를 만들었다”며 “다른 지자체의 교육지원 활동에 접목할 수 있는 모델이 될 수 있기”를 응원하였다.

이번 포럼은 오는 8월 8일 전국단위 대한민국 교육자치 콘퍼런스 주제포럼에서 ‘한국형 지방교육자치 센터 모델’의 완성형으로 다시 한 번 선보인다. 향후 시흥은 전국 50개 지자체로 결성된 혁신교육지방정부협의회와 적극 연대해 정책에 힘을 실을 예정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김인숙 기자  porsche4@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