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유상호 경기도의원, 연천 교통소외지역 맞춤형버스 확대 논의
  • 김인숙 기자
  • 승인 2019.07.08 14:23
  • 댓글 0

[광명지역신문=김인숙 기자] 유상호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 연천)이 5일 경기도의회 연천상담소에서 교통국 공공버스과 관계자들과 함께 연천군 교통소외지역 맞춤형버스 사업계획 업무보고를 받고 확대추진에 관한 논의했다.

교통국 관계자는 "군부대 평일 외출제가 시행되면서 장병들에게 시내 연계 노선을 지속적으로 건의받고 있으나 근로기준법 개정 등에 따른 경영난으로 신규 사업 계획에 대한 업계의 반응은 소극적인 게 현실"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연천군 교통소외지역 맞춤형버스 사업을 통해 요일·시간대별 수요와 지역 특성에 적합한 다목적 버스를 운행해 불편을 줄이고, 출퇴근시간 노선버스 운행으로 벽오지 거주민들의 이동권을 확보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유상호 도의원은 "군부대에서 시내로 나오기가 매우 불편한 상황에 맞춤형버스 확대 사업에 대한 기대감이 크다"며 "국군장병들의 교통 불편을 해소하고 군부대와 지역상권 연계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고, 소외지역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김인숙 기자  porsche4@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