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고속철 서명 80만 돌파영등포 정차 꿈에도 생각마라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05.01.07 00:00
  • 댓글 0

고속철 광명역 정상화와 영등포역 정차반대를 위한 1서명이 80만을 돌파했다. 범대위는 광명역의 시발역 환원, 영등포 정차 검토 백지화, 연계교통망 조기 추진, 광명역 100% 정차를 요구하고 있다.

영등포역정차반대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범대위) 이종락 실행위원장은 “광명과 8km밖에 떨어져 있는 영등포에 고속철을 정차하는 것은 광명역을 무용지물로 만들려는 것”이라고 말했다.범대위는 광명, 안양, 안산, 의왕, 시흥, 군포, 과천 등 7개시가 연대해 활동하고 있다. 백재현 광명시장은 “많은 시민들이 서명에 동참한 것은 고속철 사업이 원칙을 가지고 진행되길 바라는 국민적 염원”이라며 “건교부는 영등포 정차를 꿈도 꾸지 말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