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포천시, 자족도시 확립 원년, 재정수입 증대 ‘박차’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9.05.13 13:53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서인숙 기자] 포천시는 5월 말까지 '2019년 상반기 세외수입 집중징수기간'을 운영하여 재정수입 증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2019년 4월까지 부과된 현년도 징수율이 58%에 불과해, 이 기간 동안 비양심 체납자를 대상으로 부동산 및 예금압류 등 체납처분을 강화하고 생계형 체납자 등에게는 지속적인 납부독려와 분납유도 등으로 체납액을 최소화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다. 올해 시에서 부과하는 각종 과태료, 사용료, 수수료 등 세입은 약 5백억 원 규모다.

이규풍 세원관리과장은 올해를 ‘남북경협의 중심도시’로서 역할 수행과 ‘경기북부 관광 및 생태 중심도시’로 내딛는 재원확보를 위한 원년으로 삼고 체납액 일소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