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안병용 의정부시장, 직동근린공원 안전점검 실시
  • 홍대호 기자
  • 승인 2019.03.14 13:32
  • 댓글 0

[광명지역신문=홍대호 기자]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13일 전국 최초로 민간이 참여하는 도시공원 개발로 최근 기부채납 완료된 직동근린공원 내 공원시설물과 초등학생들의 통학로 등 공원 환경에 대한 안전 점검을 실시했다.

직동근린공원은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공원)로 지정된 땅 약 80%(호원동․의정부동 일원 368,375㎡)를 2014년 4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공원시설로 조성하여 의정부시에 기부채납하고, 나머지 20% 정도를 공동주택으로 조성하는 ‘민간공원 특례사업’으로 진행됐다.

공원에는 피크닉 정원, 힐빙 정원, 청파원, 칸타빌라 정원 등 4개 구역으로 나눠 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커뮤니티 공간, 야외 운동 공간, 어린이놀이 공간, 피크닉 공간, 휴게 공간, 실내 테니스장 등이 들어섰다.

넓은 녹지 공간이 시민들의 품으로 돌아옴에 따라 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되었으며, 공원 내 유지관리 인력을 충원하여 공원 이용객의 불편사항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전국 최초로 민간자본을 도입해 토지보상비와 공원공사비 약 1천300억 원을 절약하여 공원 조성을 성공적으로 완료한 만큼, 의정부 브랜드 가치와 품격을 높일 수 있도록 유지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홍대호 기자  hdh@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