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살인적인 주말교통체증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06.03.26 00:00
  • 댓글 0

토요일 식구들과 외식하러 밤일 마을 갔다가 돌아오는 길이 너무 막혔다. 하안동에서 철산역까지 오는데 자그만치 1시간 가까이 걸렸다. 나는 이럴 때 광명에서 살기 싫어진다. 광명시에서는 상습적인 정체구간에 대한 특별한 대책을 가지고 있는 것인가. 도로가 아니라 주차장이 돼 버린 광명시를 보면서 되물어본다. <철산동 우경일>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