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정책으로 승부하라! 6.13 지방선거
준비된 박승원 vs 다시 이효선...광명시장 선거, 표심은?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8.06.08 14:33
  • 댓글 7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6.13 지방선거가 닷새 앞으로 다가왔다. 광명시장 자리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펼치는 여야 후보 중에서 유권자들은 누구의 손을 들어줄까?

우선 전통적으로 민주당의 텃밭으로 분류되는 광명은 높은 정당 지지율 프리미엄을 등에 업은 더불어민주당 박승원 후보가 대세론을 굳히는데 주력하고 있다.

이에 맞서 광명시장 출신의 자유한국당 이효선 후보는 급이 다른 시장후보임을 자처하며 민주당 집권 8년을 적폐로 규정하고 정권탈환을 노리고 있다. 여기에 상대적으로 인지도가 떨어지는 바른미래당 김기남 후보도 얼굴 알리기에 분주하다.

여야 후보들이 내놓은 공약 대결도 주목할 만한다.

더불어민주당 박승원 후보는 20년간 지역에서 광명시장 비서실장, 광명시의원, 2번의 경기도의원, 시민운동을 해 온 ‘준비된 시장’임을 강조하고 있다. 박승원 후보는 핵심공약으로 ▲서울시립근로청소년복지관 부지 2만평 이양 및 복합문화공간 조성 ▲맞춤형 도시재생사업 ▲고교 무상교육 조기 실시 ▲생애주기별 맞춤형 돌봄확대 ▲광명종합스포츠레저타운 건립을 내걸었다. 그는 특히 서울시 땅 2만평 이양과 관련해 도의원 4년간 정부와 서울시 등과 협상해 왔다며 반드시 해내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박승원 후보는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라는 촛불의 명령은 아직도 존재한다”며 “평화의 시대, 자치분권의 시대를 열어가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든든한 지방정부를 만들겠다”면서 '더 큰 나라, 더 큰 광명'을 슬로건으로 하고 있다.

자유한국당 이효선 후보는 '광명 8년 적폐청산과 일자리 넘치는 50만 명품도시 완성'을 슬로건으로 ‘다시 이효선’을 외치고 있다. 이효선 후보는 ▲기아자동차 소하리공장 이전 및 소하스마트밸리 조성 ▲광명시 청사 이전 및 철산 첨단디지털단지 건립 ▲광명시흥 특별관리지역 명품신도시 개발 ▲지하철 유치 등 교통·물류 중심도시 개발 ▲애기능 복원 및 수변공원 조성을 핵심공약으로 표심을 공략하고 있다. 특히 그는 기아차 이전과 시청 이전으로 그 자리에 산업단지 등을 유치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제를 활성화시키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그는 "시장 시절 강한 추진력으로 오리로 확장, 메모리얼파크 건립, 구름산터널 완공 등 많은 일을 해냈다”며 “정체된 8년, 변화를 원하시면 다시 이효선을 지지해달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성형외과를 운영 중인 바른미래당 김기남 후보는 ▲광명동굴 활성화를 위한 플레이도시 관광랜드 조성 ▲광명시흥테크노밸리 조기 안착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정책 강화 ▲찾아가는 시민주치의 제도 ▲자전거·전기차 등 친환경 교통인프라 활성화를 공약으로 하고 있다.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유권자2 2018-06-11 13:06:04

    시민들을, 유권자를 바보로 아는가요?
    1번 받으면 된다, 비례대표는 누가 나가도 무조건 된다.
    자격, 능력, 학력도 부족한 후보들을 배짱 좋게 공천하는 것은
    시민과 유권자를 무시하고 우롱하는 것입니다.
    혈세를 내는 유권자들은 현명한 심판을 내릴 것입니다.   삭제

    • 유권자 2018-06-10 22:59:32

      문제는 정치가 국민의 눈높이 한참 모자란다는 것이다.
      그것은 국민을 아직도 바보 취급하고 있다는 반증이다.
      이번 공천들을 보면 민주당은 최소한의 노력은 했다고 본다.
      그런데 쇄신하고 혁신해야 할 정당들은 최소한의 노력이 보이지 않았다.
      이러고 어찌 표를 요구하는지요.   삭제

      • 소시민 2018-06-10 22:34:50

        하늘과 땅, 음양의 조화, 정치도 여당 야당 조화를 이뤄야 민주주의가 발전할탠데, 그것을 알면서도 쌩큐가 안되는 것은 뭘까?
        우리가 상품을 사려고 할 때, 보기 좋고 싱싱하고 진열이 잘된 것을 골라 사듯 후보 또한 그렇다.
        정말 좋은 상품처럼 좋은 후보를 공천했나?
        유권자가 선택할 일...
        유권자는 후보들보다 항상 현명하고 똑똑하더라...   삭제

        • 가리대주민 2018-06-10 17:14:26

          민주당 박승원후보와 자유한국당 이효선흐보가
          맞짱 토론회 주최할 지역신문사는 없는지요
          어제 가리대토론회에 박승원후보가 불참을 해서
          실망스럽의도적으로 피하고 부인이 명함만 뿌리고
          갔다 한심한후보 아닌가   삭제

          • 뒤통수맞은 비례대표 2018-06-10 17:10:15

            자유한국당 비례대표는 김기윤워원장의 작품이지요
            그사람 수준을 말하겠지요
            정치을 모르는   삭제

            • 답답하다 2018-06-10 12:57:17

              민주주의는 여야가 50대50 이어야 좋은 정치가 되는데, 보수 혁신은 우라질 아직 멀었고, 여당의 싹쓸이 독무대라... 유권자는 어떤 선택을해야 할까? 답답하이...   삭제

              • 유권자올림 2018-06-09 19:52:31

                다 좋은 얘기들이다.
                그러나 한국당은 적폐 얘기는 맞지 않는 것 같소이다.
                이번 시의원들 공천한 것을 보면,
                혁신도, 물갈이도 그렇고, 여성 공천도 전무하고, 비례대표 경력이 학교 학부모 반 대표가 뭔가? 어휴~ 한국당 망신이외다.
                민주당을 봐라, 혁신, 물갈이, 여성 3명 공천, 그리고 비례 등 어느 한곳이....
                바뀌되어야 옳은 일 아닌가 합니다.
                답답한 마음에서 보수성향 유권자올림.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