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홍정수 광명교육장, "재개발 공사장 어린이 안전 염려돼"
  • 홍대호 기자
  • 승인 2018.05.16 00:33
  • 댓글 1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광명지역신문=홍대호 기자] 경기도광명교육청(교육장 홍정수)은 15일 2018 재난대응안전한국훈련을 맞아 광문초등학교 후문 앞 통학로 일대에서 ‘안전한 등교의 날’ 행사를 실시했다.

이날 행사는 광명경찰서 녹색어머니 연합회 주관 5월 교통안전 캠페인과 합동으로 실시되었으며, 광명교육지원청 외 광문초등학교 녹색어머니회, 광명경찰서 및 광남지구대, 광명경찰서 모범운전자회 등 여러 단체가 함께 했다.

광명교육지원청은 출근길 운전자 및 등굣길 어린이들을 대상으로 교통법규준수 피켓을 들고 거리홍보를 실시하였으며, 홍보 종료 후 1학년 학생들에게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반사텍’을 달아주는 행사를 실시하였다. 반사텍은 야간에 자동차 빛에 반사되어 300미터 떨어진 곳에서도 시인성이 확보되는 고리 형태의 홍보물이다.

홍정수 교육장은 “광문초등학교 주변은 현재 재개발 지역으로 공사현장이 많고 대형차 운행이 잦은 편이라 아이들의 교통안전이 항상 염려되는 곳"이라며 "보행자 안전수칙 캠페인을 통해 어린이들의 교통안전의식을 고취시키고, 반사텍을 가방에 달아 야간 어린이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홍대호 기자  ddagu@naver.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석면 발암물질이 2018-05-17 11:10:10

    학교등교 안전 문제도 주의해서 해결하여야하지만

    광명 뉴타운사업 재개발 건물철거시
    1급 발암물질인 석면을 해체할 때는 주민들이 대비할 수 있도록
    건물 바깥에 경고 표지판을 세워둬야 하며
    사전에 전문회사에서 총량을 측정하고
    이를 광명시청에 신고 하며 비산방지 조치시설을하여야한다.


    .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