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경기도, 문제는 돈...올해 국비 12조 5천억 확보키로
  • 홍대호 기자
  • 승인 2018.04.13 16:47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지난해 12조 1천억원의 국비를 확보해 역대 최대 실적을 냈던 경기도가 올해는 이를 뛰어넘는 12조 5천억원 이상의 국비 확보를 목표로 세웠다.

경기도는 13일 이재율 행정1부지사 주재로 2019 정부예산 확보 실국보고회를 열고 정부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이날 제시된 주요 국비 확보 발굴 사업규모는 117개 사업 10조 2천억원으로 ▲지역정착형 청년일자리 양성사업 ▲미세먼지 저감 방지시설 개선 ▲도시농업 활성화 ▲사회복지시설 에너지자립 지원 ▲우리아이 아침 간편식 제공 등이다.

SOC분야에서는 ▲교통체증 해소를 위한 광역철도, 국도, 국지도 등 마무리사업비 ▲월곶~판교, 인덕원~동탄 등 철도 설계용역비 ▲동ㆍ북부 수도권 제2순환고속도로 재정사업비 확보에 초점을 맞췄다.

지난해 도는 게임산업 육성(G-Next), 광역버스 국비지원 등 106개 사업 8조 1천억원을 주요 국비 확보 발굴 사업규모로 지정한 바 있다. 도는 발굴한 주요 국비 사업과 법정 사회보장비 등을 포함하면 올해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재율 행정1부지사는 “국가발전전략에 부응하면서 도민의 행복과 안전을 향상시키고 지역 간 상생할 수 있는 새로운 사업 아이템을 적극 발굴해야 한다”며 “각 부처와 기획재정부, 도 국회의원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면서 국비예산 확보에 힘써 달라"고 말했다.

홍대호 기자  ddahu@naver.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