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작년 한해 화재발생 147건...10건 중 4건은 부주의
  • 김인숙 기자
  • 승인 2018.01.10 09:34
  • 댓글 0

광명소방서(서장 심재빈)는 지난 2017년도 소방 활동에 대해 분석하고 현황을 발표하였다고 밝혔다.

작년 한 해 광명시 화재발생건수는 2016년(234건) 대비 37.2% 감소한 147건이었다.

이번 분석에 따르면 화재(피해)은 2016년(234건) 대비 37.2% 감소한 147건이 발생하였다. 원인별로는 부주의한 화재가 60건으로 전체 화재의 40.8%를 차지하였고, 월별로는 겨울철(1월~4월) 기간동안 67건(45.5%)이 집중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구조는 2016년(3,242건)대비 13.3% 증가한 3,742건으로 일일 평균 10회 이상 출동하였으며 유형별로 동물구조가 전체비중의 22.81%를 차지하고 벌집제거(18.73%) 및 시건개방(11.04%)의 순으로 출동하였다.

구조는 2016년(3,242건)대비 13.3% 증가한 3,742건으로 일일 평균 10회 이상 출동했다.

구급은 2016년(15,477건) 대비 0.3% 감소한 15.428건으로 일일 평균 42건의 출동을 하였다. 발생유형으로는 질병의 고혈압(41.2%), 질병 외의 낙상환자(37.8%)가 가장 높았고 보행자 교통사고가 233건으로 교통사고 중 23.3%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였다.

심재빈 서장은 “서민 생활안전과 직결된 소방활동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화재·구조·구급현장의 발빠른 대응으로 시민의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인숙 기자  porsche4@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