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추위도 막지 못한 모정' 집단폭행 피해자 어머니 1인 시위누구를 위한 학교냐...축소된 사건진실 바로잡아야...청와대에 국민청원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7.12.18 20:34
  • 댓글 62

광명시 중학생 15명이 또래 학생 1명을 집단폭행한 사건(본지 2017.12.15.)이 보도되면서 가해자들에 대한 강력한 처벌과 피해학생에 대한 대책마련을 촉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피해학생의 어머니가 1인 시위에 나섰다.

중학생 집단폭행 사건의 피해자의 어머니 김모씨가 18일 C중학교 앞에서 가해자의 진정한 사과와 처벌을 촉구하는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피해학생 A군의 어머니 김모씨는 18일 오전 C중학교 앞에서 ‘누구를 위한 학교냐’는 제목의 피켓을 들고 눈이 내리는 추운 날씨에도 시위를 이어갔다.

김씨는 “집단폭행으로 죽음의 공포에 시달리는 저희 아이에게 반성의 기미조차 없는 가해자들의 진정한 사과를 촉구한다”며 “의도적이고 잔인한 수법으로 피해자에게 돌이킬 수 없는 상처를 입힌 가해자들에게 공정하고 합당한 처벌을 다시 내려달라”고 밝혔다.

가해자들이 재학 중인 C중학교와 H중학교는 가해자 중 2명만이 폭행을 주도했다며 이들에 대해서만 강제전학 조치를 했고, 나머지 학생들은 가담 정도가 약하다며 출석정지(5~15일), 특별교육(5시간) 등을 결정한 바 있다.

김씨는 “제 아이도 학교에 다닐 권리가 있고, 가해자의 인권보다 저희 아이의 목숨이 더 소중하다”며 “축소되고 변질되는 이번 사건의 진실을 바로 잡고, 청소년 법을 개정해 더 이상 학교폭력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18일부터는 청와대에 중학교 집단폭력 사건의 철저한 조사와 가해자들에 대한 합당한 처벌을 촉구하는 국민청원이 진행 중이다.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69075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62
전체보기
  • 김근수 2018-01-18 09:41:08

    무서운 10대들 광명시 이래서는 안되지요 처벌을 강력 하게 해주시기 바랍니다   삭제

    • 백상 2018-01-05 05:07:48

      참으로 안타까운 일입니다.
      그에 마땅한 처벌이 다음에 이런 일들을
      방지할수있고 피해자학생의 치유가 우선입니다.   삭제

      • 묻히지마라 2017-12-28 20:08:13

        저런애들은 정신못차림
        가뜩이나 헬조선 이래가지고 무서워서 애 낳겠나..
        학교폭력 뿌리를 뽑아야지 가해자만 불쌍한 나라...   삭제

        • 은폐 안되요 2017-12-28 16:49:09

          부산 피투성이 여학생에 이어 국가적 이슈가 되어야 하고 법개정 마련이 시급하다는 걸 알고 국회의원들이 움직여줘야 해요. 사람을 저렇게 때려놓고 며칠 쉬다가 학교를 가다뇨. 가까운 곳으로 전학이라뇨. 이러니 애들이 죽어나가는거예요. 쓰레기 분리 철저히 해주세요.   삭제

          • 가해자학습권이 중요하냐? 2017-12-28 16:45:24

            소년원에서 공부해라.   삭제

            • 충현중학교애들은 무슨죄 2017-12-28 16:44:46

              살인미수를 저지른 애가 버젓이 가까운 학교로 전학이라뇨
              그학교 선생님과 애들은 무슨 죄를 지어서 그런 애와 공부해야 합니까?그냥 소년원 보내세요   삭제

              • 김재훈 2017-12-24 08:13:42

                정말 이사회에서 뿌리뽑아야할 학교폭력 왕따를 척결하려면 교장부터 샤롭게 바꿔야 합니다 기존의 학교행정이 교장중심 부암해 있을 동안 별일없이 지내다 잔급하면 그만 이기에 철저히 감추고 축소하는 행태가 골이깊어져 피해 학생만 죽어가는 세상이 되었다 철저히 원인규명하고 교육계 전반의 쇄신을 촉구한다 전교조 와 교육계가 다투는 동안에 우리 선량한학생들 정서와 교육의 질은 형편없어졌다
                전교조 정신차리고 교육감들 정신 똑바로
                차려야 한다 민은 분노한다   삭제

                • 이찬자 2017-12-23 13:09:16

                  조사를 철저히해서 다시는 학교폭력이 없게끔
                  바로 잡아야 됩니다   삭제

                  • 이영주 2017-12-23 12:54:14

                    아무리 학생이라도 가벼운 처벌은 아니됩니다ㅡ그러니 요즘 학교폭력이 빈번히 일어나는듯합니다ㅡ학교보내기 무섭네요ㅡ또다른 피해자가 나지않게철저한 조사로 엄히 벌하실걸 간곡히 청원합니다^^   삭제

                    • 생쿠린 2017-12-23 09:42:47

                      정확한 조사와ㅠㅠ처벌을 햐야지요   삭제

                      62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