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광명시 치매안심센터 개소...쉼터-카페도 설치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7.12.05 16:39
  • 댓글 0

광명시는 치매 국가책임제 시행을 위해 기존의 광명시 치매관리센터를 광명시 치매안심센터로 확대, 전환하고 5일 광명시 보건소에서 개소식을 열었다.

광명시는 2013년 치매관리센터의 문을 열고 치매환자와 가족, 지역 노인 건강관리를 담당해 왔다. 이번에 치매극복 치매안심센터가 확대 개소됨에 따라 광명시 보건소와 내년 1월 준공 예정인 광명2동 시민건강증진센터에 쉼터 2곳을 신규로 설치할 예정이다. 또 가족카페를 운영해 치매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가족들이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광명시는 올 11월 전국 지자체 최초로 광명시 전체 공공도서관을 치매극복선도도서관으로 지정한 바 있다. 치매극복도서관으로 지정된 하안․광명․철산․소하 4개의 공공도서관에는 치매정보 관련도서 715권과 국가치매관리센터 간행물을 비치한 별도의 치매도서 정보코너가 설치되어 있다.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