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기도, 수출 1천억불 조기 달성
  • 김인숙 기자
  • 승인 2017.11.30 02:28
  • 댓글 0

경기도 수출이 연초에 목표했던 1천억 달러를 조기 달성했다. 한국무역협회에 따르면 10월 경기도 수출은 100억 9천만 달러를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16.3% 증가했다. 이에 따라 올해 경기지역 누적 수출은 1천17억 달러로 전년 동기대비 28.9% 증가하며 10개월 만에 수출 1천억 달러를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경기도는 ‘수출 1천억 달러 회복’을 목표로 수출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유관기관과 협조체제를 구축해 다각적인 전략을 수립하고 추진해왔다. 먼저, 지난 1월 ‘수출 플러스 전환을 위한 통상전략’을 발표했다. 이를 위해 경기도 중소기업을 내수·수출초보기업, 수출유망기업,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분류하고 각 단계별 맞춤형 육성 전략을 마련했다. 이에 따라 올해 총 228억5600만 원의 예산을 투입, 도내 1만3천개 기업의 수출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지난 3월 사드 사태 본격화에 따라 대중국 수출기업들의 피해가 이어지자, 비관세 장벽 강화 등 보호무역주의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 4월 ‘道 외교·통상·투자 연계 다변화 전략’을 수립했다. 외교·통상·투자의 시너지를 극대화해 미·중을 대체할 아세안·중동 등 新 시장을 개척하는 것이 골자다.

도는 내년에도 보호무역주의 등 국제무역환경이 녹록치 않을 것으로 보고 중소기업이 근본적인 수출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김인숙 기자  porsche4@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