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개헌 국민투표 관철해야...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 출범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7.11.30 01:49
  • 댓글 1

지방분권 개헌을 위해 광명의 각계각층 인사들이 참여하는 '지방분권개현 광명회의'가 29일 출범했다.

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가 29일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출범식을 갖고 활동에 돌입했다.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출범식을 가진 '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의 상임대표는 양기대 광명시장이며, 이병주 광명시의장과 장경렬 주민자치협의회장 등 5명이 공동대표를 맡는다. 또한 시민대표단으로 광명시의원들과 광명시 각계 인사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출범식에서는 지방분권 개헌의 필요성과 앞으로의 추진방향을 설명하고, 결의문을 낭독한 후, 개헌 촉구 퍼포먼스도 진행됐다.

양기대 시장은 “지방분권은 중앙과 지방의 상생, 지방간의 상생을 하기 위한 방법으로 지방의 권한과 창의를 보장하는 것이 국가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된다”며 "국가 운영의 한계를 극복하고 경쟁력을 강화시킬 지방분권 개헌이 반드시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광명시민이 하나 된 힘을 보여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출범식에 이어 조유진 처음헌법연구소장이 ‘지방분권개헌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는 제목의 강연에서 지방분권이 대한민국의 생존과 번영을 위해 우리 세대에 반드시 이루어야 하는 필수조건임을 강조하였다.

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는 이번 출범을 통해 내년 지방선거에 지방분권 개헌 국민투표를 관철시키고 시민의 결집된 의사가 중앙정부에 전달될 수 있도록 토론과 교육 ·홍보 등 다각적인 활동들을 수행할 예정이다.

한편 광명시는 12월 정례회에 지방분권협의회 구성 및 활동 등의 내용을 담은 ‘광명시 지방분권 촉진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상정하여 지방분권 촉진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