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백재현 의원, 광명역에 법무부 출입국사무소 끌어와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서 모든 출국수속 가능...해외여행 편리해져
  • 홍대호 기자
  • 승인 2017.09.12 00:01
  • 댓글 6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 법무부 출입국 사무소가 입점이 확정됐다.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해외여행객들의 출국수속이 편리해지고, 광명역 활성화가 기대된다.

백재현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국회예산결산특위위원장/광명갑)은 오는 11월말 개통 예정인 KTX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 대한항공 등 주요항공사와 법무무 출입국사무소 입점이 확정돼 광명역에서 사전출국심사가 가능해졌다고 밝혔다. 그동안 법무부는 인력 및 조직 문제로 광명역의 추가 인력배치에 난색을 표시해왔으나 백재현 의원이 행정안전부와 법무부에 강력하게 요구해 입점이 확정됐다.

백재현 국회의원이 행정안전부와 법무부에 강력하게 요구해 광명역 도심공항터미널에 법무부 출입국사무소 입점을 확정지었다.

KTX 광명역도심공항터미널에는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티웨이항공, 에어서울(예정) 등 5개 항공사가 이미 입점을 확정지었다. 여기에 법무부 출입국사무소가 입점을 확정함에 따라 금년말 KTX 광명역에서는 외국여행에 필요한 항공권 발권수속 및 수하물 발송은 물론 사전 출국심사까지 해외여행에 필요한 모든 수속과 준비를 마치고 인천공항 탑승장으로 향하게 된다.

KTX 광명역도심공항터미널은 지난 3월부터 국토부와 한국철도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광명시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교통이용 편의개선사업으로 KTX 광명역에 도심공항을 건설하고 도심공항 서비스를 시행하여 해외여행수속을 완료한 이용자들을 고급리무진(공항버스)으로 인천공항까지 연계수송하는 등 지방의 이용객들의 접근시간 단축시키는 등 공항이용 불편을 개선하고자 정부와 공공기간, 지자체가 함께하는 협력 사업이다.

이에 대해 백재현 의원은 “KTX로 광명역에 도착해 출국수속을 마무리하고 전용 리무진을 타고 인천공항으로 이동하게 되면 버스나 승용차를 이용할 때보다, 광주출발기준 1시간 20분, 부산출발기준 2시간 10분가량 시간이 절감된다”며 “KTX 이용자 증대 등 광명역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는 만큼 더 많은 인력이 점차적으로 배치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홍대호 기자  ddahu@naver.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함량 2017-09-18 10:08:16

    국회의원은 이렇게 일하고 있는데 시장이란 사람은 도지사 하겠다고 여기저기 다니며 언론플레이만~~~~떡줄 사람은 생각도 없는데 설쳐대지 말고 제발 동네 일이나 잘하고 있다가 조용히 떠나거라.   삭제

    • 1234 2017-09-13 12:51:44

      시장이 할 일을 국회의원이 하고 있네. 광명시는 시장이 있나? C8, 그렇게 안봤는데,
      초심은 간곳없고, 얼굴에는 욕심이 덕지덕지 붙어서 제 앞날만을 위해서, 광명시, 광명동굴, 그것도 모자라 위안부 할머니들조차도 팔아먹는 놈은 뭐하는 거야...제발 뒈지기 전에 정신차려라.   삭제

      • 기대이하 2017-09-12 12:23:18

        백 의원이 활약하니까 배 아픈 놈 있겠네.   삭제

        • 잘한다!!! 2017-09-12 10:51:01

          광명에 국회의원은 1명 뿐인가? 지역 챙기는 건 백재현 국회의원 밖에 없네. 요즘 이언주는 뭐하나 몰라.   삭제

          • 시민 2017-09-12 00:48:52

            맞다. 힘있을때 할수있는건 다 하시오.나도홧팅 홧팅이오   삭제

            • 홧팅 2017-09-12 00:43:13

              힘의논리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