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0~2세 안정적 보육, 가정어린이집 공공성 강화해야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7.09.04 21:41
  • 댓글 1

정대운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 광명2) 등 도의회 여성가족교육협렵위원회 소속의원 4명은 지난 4일 광명동굴에서 가정어린이집 질 제고를 위한 공공성 강화방안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경기도 가정어린이집연합회와 함께 0~2세 영아들의 안정적인 보육을 실현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고, 가정어린이집의 공공성을 강화하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토론회 좌장을 맡은 정대운 의원은 “원장 겸직 보육교사 문제 해결과 영아 표준보육과정의 지속적인 지원이 보장되어야 가정어린이집의 질적 제고가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동규 의원은 “소규모 어린이집에서 원장들이 조리원을 겸하면서 발생하는 문제에 대한 대안마련이 필요하다”면서 “조리원 인건비 지원이 현실적 수준으로 확대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동화 의원은 “영아표준보육과정 프로그램 지원과 영아교사 특수근무수당 지원 등 영아반 지원 확대를 통해 가정어린이집 운영 안정을 도모해야 한다”고 강조했으며, 오세영 의원은 “보육교사의 전문성 확보 및 근무환경개선과 함께 영아 표준보육과정운영비의 지속적인 확대지원을 이루어가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정숭월 2017-09-05 12:05:03

    광명동굴 예술의전당에서 가정보육의 질개선을 위한 토론회 정대운 도의원님께서 보육의
    미래를 향한 영아들의 쾌적한 보육환경을
    만들기위한 자리로 이끌어 주심 감사드립니다도의원님이 있어 보육인은 행복합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