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어르신들, 동네카페에서 건강교육 받으세요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7.08.28 00:20
  • 댓글 0

광명시 보건소는 독거노인이 멀리가지 않고 거주지 근처의 찻집과 카페에서 만성질환관리를 위한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이달부터 10월까지 6회에 걸쳐 건강교육을 진행한다. 더불어 이렇게 모인 노인들이 함께 차를 마시며 교류할 수 있도록 ‘다함께 차차차’ 프로그램도 병행한다.

이 사업의 대상은 하안1,2동과 광명4,5동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25명이며, 이들은 18개 동 담당 방문간호사가 활동성·정신건강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선정했다. 교육 내용은 혈압·혈당 측정과 고혈압·당뇨병 질병교육, 우울·자살예방을 위한 정신건강교육, 치매예방을 위한 손체조 운동 등으로 구성됐다.

지난 18일 1차로 광명동 독거노인 13명을 대상으로 고혈압과 당뇨병 관리에 대한 교육이 진행됐다. 25일에는 하안동에 거주하는 노인 12명을 대상으로 2차 교육이 진행됐으며, 9월과 10월 각각 두 차례 교육이 더 열린다.

1차 프로그램 진행을 도운 박성연 방문 간호사는 “어르신들이 보건소가 아닌 카페에서 차를 마시며 건강교육을 받으니 굉장히 좋아하셔서 큰 보람을 느꼈다”며 “친구도 만들고 평소 만성질환 관리를 잘 하실 수 있도록 열심히 교육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광명시 보건소는 올해 사업에 대한 평가를 마치고 개선사항을 보완해 내년에 확대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자세한 사항은 광명시 보건소(02-2680-5550)으로 문의하면 된다.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