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방자치
'8억 논란' 광명동굴 바비인형전 계약...7월부터 전시
장성윤 기자  |  jsy@joygm.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483호] 승인 2017.05.31  12:29: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예산 8억원을 편성하면서 논란이 일었던 ‘광명동굴 바비인형전’에 대해 광명시가 프랑스 파리장식미술관과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5월 31일 양기대 시장은 광명동굴 라스코전시관에서 프랑스 파리장식미술관 올리비에 가베 관장과 계약식을 가졌다.

   
 

광명시는 바비인형 국제순회전시는 광명동굴에서 세계 최초로 열리는 것에 의미를 두고 홍보하고 있지만 반짝 이벤트를 위해 또 막대한 혈세가 투입되는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광명동굴 바비인형전은 작년 12월 조화영 시의원이 예산심의에서 “도대체 바비인형이 어떤 가치가 있길래 8억원이나 들여 프랑스에서 바비인형을 비행기 태워 모셔오느냐”고 비판하는 등 사업의 필요성을 두고 논란이 일었으나 의회에서 예산은 통과된 바 있다.

   
▲ 양기대 시장이 5월 31일 광명동굴 라스코전시관에서 프랑스 파리장식미술관 올리비에 가베 관장과 ‘광명동굴 바비인형전’ 계약을 체결했다.

한편 계약이 체결됨에 따라 프랑스 장식미술박물관에 소장된 바비인형 컬렉션 147점과 바비인형의 제조사인 마텔사가 소유한 한정판 에디션 바비인형 등 총 740여점이 7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광명동굴 라스코전시관에서 전시된다. 광명시는 "광명동굴 바비인형전은 '너는 무엇이든 할 수 있어'라는 슬로건으로 어린 소녀들이 상상하는 미래지향적 여성의 역할을 제시하고, 인형을 예술작품으로 바라보는 키덜트 등 다양한 관람객을 만족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423-837 경기도 광명시 철산3동 440번지 중앙시장 상가 308호 TEL 02-2611-7961~2 FAX 02-2611-7962
등록번호 : 경기도아00120 | 등록연월일 : 2007.09.06 | 발행인·편집인 : 홍석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성윤
Copyright © 2017 광명지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oygm.com